경기불교문화원 - 배우는 삶, 나눔의 생활화, 생명공동체
HOME > 게시판 > 자유게시판


멋을 아는 사람
김기현  (Homepage) 2003-12-05 16:29:10, 조회 : 2,958, 추천 : 682

                                                      멋을 아는 사람




                                          고요한 달밤  거문고를 안고 오는 이나
                                          단소를 들고 오는 벗이 있거든
                                          굳이 줄을 골라 가락을 듣지 않아도 좋다.
            
                                          이른 새벽 홀로 앉아 향을 사르고
                                          창문으로 스며드는 달빛을 볼 줄 아는 이라면
                                          굳이 경전을 펼치지 않아도 좋다.
    
                                          저문 봄날 지는 꽃잎을 보고
                                          두견새 울음소리에 귀를 기울일 줄 아는 이라면
                                          굳이 시인이 아니라도 좋다.

                                          이른 아침 세숫물로 화분을 적시며
                                          난초잎을 손질할 줄 아는 이라면
                                          굳이 화가가 아니라도 좋다.
  
                                          구름을 찾아가다가 바랑을 베고
                                          바위에 기대어 잠든 스님을 보거든
                                          굳이 도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지 않아도 좋다.
  
                                          해 저문 들길에서 나그네를 만나거든
                                          어디서 오는  누구인지 물을 것 없이
                                          굳이 덧없는 세상일을 들추지 않아도 좋다.




                                                                        - 법정스님-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0  108배 올리니 눈앞에 봉황이 춤추네    大雲 2004/02/13 794 4316
19   불교, 美 주류사회 급속히 확산 - '볼티모어 썬' 지 보도  [135]  大雲 2003/12/18 606 3942
18  스리랑카 배낭여행 순례  [1]  大雲 2003/12/17 688 5395
17  [동영상] 광고 - 골드키위    대운 2003/12/11 862 6010
16  [퍼온글] 눈물은 왜 짠가    大雲 2003/12/09 699 2898
15  모든 것을 주는 사람은 모든 것을 받는다    김기현 2003/12/05 730 2948
14  [두가지의 승리]    김기현 2003/12/05 661 2918
13  보다 더 젊고 건강하고 행복하게 사는 방법    김기현 2003/12/05 668 2859
12  기 쁨    김기현 2003/12/05 668 3118
 멋을 아는 사람    김기현 2003/12/05 682 2958
10  무시무종(無始無終)    대운 2003/12/05 725 3177
9  ▒마음의 바위▒ - 선사들 남긴이야기-    대운 2003/12/05 697 2961
8  누군가 그리워 질 때 - 원성스님    대운 2003/12/05 713 4098
7  Take a Good Look at Yourself. 자기 자신을 바로 봅시다.    대운 2003/12/05 718 4456
6  <도올 담세> 도선사 아미타본존불의 放光    대운 2003/12/05 800 3947

    목록보기관리자기능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글쓰기 [이전 10개] [1]..[41] 42 [43]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zero